English⬇️ 우리스가 방문한지 얼마 안되고 누나가 아프다는 진단을 받았습니다. 갑작스럽게 들린 소식이 나에게 큰 충격이 되었습니다. 늘 옆에 있을것 같은 우리 가족에 제일 강해 보였던 아직 어린 나이인 81년생 누나에게 이런 일이 생긴다니… 갑자기 잃을 수도 있겠구나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심지어 코로나 한참 유행 할때 생긴 일이라 보러 가지도 못 하고 유럽 의료 시설이 코로나로 인해 혼잡한 상황에서 코로나까지 걸리면 어쩌나하고 걱정이 많아졌던것 사실입니다. 누나를 안아주지도 못 하고 할 수 있는게 전화 밖에 없지만 누나에게 최대한 많은 통화를 하고 누나가 기댈 수 있는 곳을 되려고 노력을 했습니다. . 누나가 대단합니다. 치료 하는 도중에 늘 밝은 모습 보여주려고 노력을 했고 누가 보면 제일 건강한 사람 처럼 보였을겁니다.
결국 암과의 싸움을 이겨내고 그전 보다 더 이쁘고 더 에너지 넘친채 돌아왔습니다. 
옆에서 누나를 도와주신 모든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고 우리 누나에게 정말 큰 박수를 드리고 싶습니다 .
이제 암을 이긴지 이제 겨우 1년도 안되는데 암 진단 받고 나서 첫 공개 춤을 선발 보였습니다. . 보는 내내 누나의 웃음과 춤이 나를 행복과 복잡한 감정들로 눈물 흐리게 했고 하루 빨리 다시 만나서 보고 싶은 생각 뿐입니다. 여러분들도 많이 봐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이젠 정말로 암은 누구나, 어떤나이에서도 우리를 아프게 할 수 있다는 것 알게 되었습니다. 
혹시나 이 글 읽고 있는 사람중에 본인 또는 지인, 가족 중에 어떤 병과 맡대서 싸우고 있는 사람이 있다면 누나의 춤이 조금이라도 힘이 되길 바랍니다. 우리 누나가 암 완치하고 나서 누나 살았던 삶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되고 이젠 많은 사람들에게 힘 되고자 벨기에에 팟캐스트도 출연한번 하시고 그러셨더라고요.
.
삶이 아무리 바빠도 소중한 사람들 챙기는것 만큼 중요한것 없구나 다시 깨닫게 되었고 항상 다시 상시시켜야하는 것 같습니다. 쉽게 잊게 되었거든요.
그런 의미로 가족, 지인들에게 사랑한다는말을 생각 나는 김에 한번 해보는게 어떨까요?
. 누나… 많이 부족한 동생이지만 더 잘 하려고 노력 할께. 사랑해 ❤️

Soon after Ulysse came to Korea, my sister was diagnose with cancer. It was a big shock. It was hard to believe this happened at such a young age. I realised loosing my sister was a possibility. Due to Covid, I couldn’t go and the only thing I could do was try to support her on the phone. . My sister is really amazing. During the whole treatment, you would not have been able to tell she was sick.
Eventually, she won the fight and came back stronger and more beautiful than ever!
.
Recently she performed in an online dance festival for the first time publicly since recovery. Watching her bright smile made me burst in tears of happiness.
Please have a watch, I am sure it will brighten your day!
.
No matter how busy life gets, nothing is more important as taking care of our closed ones. We always need to be reminded.
Why don’t we take a moment to say I love you to our loved ones.
.
Thank you always for being my sister, you are such an example of courage a strength to me. I’ll try to be a better brother!
 Let’s hug each other soon.
Je t’aime Maëlle ❤️
.
➡️ https://youtu.be/o6603VUvbNg?t=372
4,487
201
30 days ago
❤️
1 day ago
저도 암 겪었거든요. 많이 힘들었겠지만 가족들의 사랑이 있다면 충분히 이겨낼 수 있을거예요. 웃음만 만병통치약이랍니다. 줄리안 오랜만에 만나서 누나분 행복하실거예요^^ 화이팅~
9 days ago
공연한다는거보고 다나았나했는데 알기가 힘들었는데 이겨냈다니 넘 기쁘네요😢😢 줄리안누나이자 우리스어머니인 마엘언니 축하합니다🎉 항상 우리스사진보면서 걱정했는데 이제 맘편히 볼 수 있어서 좋아요!!💕
26 days ago
예전에 줄리안이 내친집에서 한 말 기억나요.. 난 누나만큼 열심히 사는 사람본적 없다 누나는 나한테 항상 자극이 된다.. 그런말 해주는 동생,그런말 듣는 누나가 얼마나 있을까요?
26 days ago
큰사람🙏❤큰그릇🙏❤
26 days ago
어머나...우리스맘이 암이였군요..누님때문에 맘고생하셨겠어요..극복하셨다니 넘 다행...
26 days ago
Get well soon 🙏 ❤️
28 days ago
👏
28 days ago
Hermosas palabras Julián❤️
28 days ago
암완치까지는 5년정도 지켜봐야해요~ 물론 울누님은 그기간도 잘 이겨내라고 생각합니다!! 힘내요😍😍
28 days ago
이제 앞으로 건강하시기만을 바라고 또 바랄게요!줄리안님캉 벨기에에 계신 몬가족분들도 항상건강하시길!!
28 days ago
🙏
28 days ago
내친구집에서의 누님이 어렴풋이 기억나네요. 쭉 건강하고 행복한 삶이 함께 하기를 기도합니다.🙏
28 days ago
저도 두번의 암을 이겨낸 암 경험자입니다. 한개는 올해 11월 5년되고요 나머지 암은 2년째 됬어요. 둘다 완치판정 받으리라고 믿고 씩씩하게 생활하고 있습니다. 누님도 재발 전이없이 5년완치 받기를 기도합니다.
28 days ago
👏
28 days ago
예쁜 우리스 보며 미소가 저절로 번집니다. 많이 놀라셨을텐데 완치되시고 다시 춤도 볼수 있어 정말 제일처럼 기쁘네요^^ 늘 응원합니다!
28 days ago
줄리안 항상 밝은 모습 보여줘서 잘 몰랐는데, 이런 마음 아픈 일이 있을 줄은 몰랐어요. ㅠㅠ 병마를 이겨내고 환하게 웃으시면서 춤추는 모습을 보니 정말 멋있고, 괜시리 울컥하네요 🥺 줄리안 주변엔 늘 좋은 일만 있었으면 좋겠네요. 가족분들 모두 건강 잘 챙기시고 행복하세요 🙏❤️
28 days ago
더더욱 더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28 days ago
우리스 넘 보고싶어요..누나네가 건강하고 행복한 모습으로 한국 구경 오시면 좋겠어요❤️❤️❤️
28 days ago
저도 2017년에 유방암선고 받고 2018년에 수술해서 지금까지 약 먹고 있어요 암은 누구에게나 올 수 있는 병이예요 건강할때 건강챙기라는 말은 과언이 아니랍니다 아직 우리스도 어린데 얼마나 걱정이 많았을까요 부디 건강하시고 우리스 이쁘게 커 가는 모습 오래오래 봐야죠!
29 days ago
어머나 ㅠ 글읽으면서 울어져서 ㅠ저도 같은 입장이였기에 알아요 그마음~ 돈보다 건강이최고라는말이 정답이예여 힘내요~웃는게 약이라는말처럼 웃으며 살려고 노력합시다
29 days ago
🙏🏻
29 days ago
줄리안 그리고 누님 모두 홧팅입니다~~~!!!
29 days ago
어머나 그런일이 있으셨군요ㅠㅠ 가보지도 못하고 멀리서 마음이 많이 아프셨겠어요ㅠㅠ 누나께서도 금방 훌훌 털고 완치하시길 또 다른 가족들 모두 건강 하시길 기도합니다. 줄리안님도 항상 건강 조심하세요.
29 days ago